HOME > 사자후> 좋은 글 모음

좋은 글 모음

탄허(呑虛)의 「3344」 통일 도참설(圖讖說)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1-07-28 13:51 조회119회 댓글0건

본문

금년 2018년 무술년은

탄허스님께서 열반하신지 35주기를 맞이하여

평창동계올림픽과 더불어 급박하게 돌아가는

남북지도자 만남과 북미지도자 만남 등

참으로 예측할 수 없는 지경에 와 있습니다

이 시점에서 천륜의 법칙과 남북분단 문제민족통일에 대하여 

1970~80년도에 국방대학원의 고위공직자 강연에서의 한반도 통일문제에 대한

민족의 예언을 생각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이 시점에서 탄허스님께서는

동양사상을 통해 본 한국의 현실과

희망찬 우리민족의 미래상에 대하여 예언한 바가 있습니다

우리민족은 일제 시대때부터 일찍이

해방과 남북통일에 관해서

김일부(金一夫선생의 정역(正易)팔괘를 믿는 사람들에게

미신 같은 도참설이 있었습니다.

  즉6677에 해방되고 3344에 통일된다고 비밀스럽게 말해왔습니다

실제로 66은 36년만인 음력으로 칠월칠석날(견우와 직녀가 만난다는 전설의 날)

해방되었으니 적중하였으나

남북통일에 관한 3344만은 집히는 데가 있지만함부로 말할 수가 없습니다

미국의 서쪽 금풍이 불고 빨간색의 남방화운이 충천하면

그때 통일은 임박한 것이라고 항상 말씀하셨습니다.

35년 전에 열반하신 탄허스님의 도참설과

국방대학원 장화수 박사와의 대담 21세기 대사상」 

그리고 탄허 큰스님의 미래예언을 접하고

평창동계올림픽과 더불어 진전되고 있는 남북정상회담

북미정상회담 등이 발빠르게 진행되는

한반도의 평화의 기운과 통일의 국운이 느껴지는 것입니다.

  산승은 약 50여년 전에 오대산에 출가하여

약 20여년 가차히 2018평창동계올림픽을 기도와 원력으로 추진하여 왔으며

현장에서 국민들의 목소리와 정치지도자들의 행보를 보아왔습니다

원래 평창이라는 용어가 5천년 한반도 역사의 중심의 축에 있습니다

마지막 남은 남북분단의 분단도에서

올림픽 삼수도전과 전 국민의 92%의 원력

그리고 정부의 지원 아래

성공적인 평창동계올림픽과 패럴림픽을 통해

세계의 젊은이들과 정치지도자들이 함께 모여

평화를 외치고 선전하는 21세기의 새로운 미래의 물결을

그 중심의 축에서 보았습니다

이 개막식과 폐막식에 남북의 선수들이 함께 입장하고

남북과 북미의 지도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는 것만으로도

평창의 미래를 볼 수 있었으며

한반도의 국운을 예감할 수 있었습니다

우리는 천운과 국운과 시운 그리고 인화를 대하는데 있어서

무술년 1월 31일 하늘에 

36년만에 시현한 개기월식으로 인한

슈퍼문블루문블러드문 등을 만끽하였습니다

또한 천우신조의 기후와 국민들의 단결

자원봉사자들의 봉사찬 얼음판과 설상에서의 젊음의 향연

마늘밭에서 영미야를 외치고

배추밭에서의 스노우보드아이언맨 헬멧을 쓴

스켈레톤 선수들의 용기와 미래세대의 물결과 파도를 만끽하였습니다

아무쪼록 이와 같은 미래세대의 젊음과 용기를

남북분단이라는 연유로 더 이상 길을 막아서는 안됩니다

정정당당하게 선의의 경쟁으로

평화를 구가하고 인류평화를 위하여 길을 내주어야 합니다

이러한 천운과 국운과 시운

그리고 인화의 뜻에 

35년 전에 열반하신 탄허 큰스님의 21세기 대사상을 접하고

정역(正易김일부(金一夫선생의 도참설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